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상이군경회 알림방
상이군경회 알림방
상이군경회 소개 상이군경회 커뮤니티 상이군경회 알림방
공지사항
공지사항 상이군경회 소식 지부지회 소식 보훈복지문화대학 소식 보훈관련 소식
공지사항
가산점제도 헌법불합치에 대한 본회의 입장
작성일 2006-02-27작성자 관리자조회수 8,353

가산점제도 헌법불합치에 대한 본회의 입장

헌재의 가산점제도 헌법 불합치 결정에 대하여 우리단체는 우선 수용할 수밖에 없다. 단, 결정의 요지처럼 헌재 불합치 결정은 "국가유공자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법률"(이하 예우법) 전체가 헌법에 위배된다는 위헌결정은 아니다는 것이다.

2001년 동 사안에 대한 합헌결정 이후 국가유공자의 범위 확대에 따른 국가유공자 절대수의 확대를 근거로 평등권과 공무담임권을 예우법이 침해한다는 이번 결정은 본말이 전도된 결정이라고 볼 수 있다.

현재 국가유공자 본인의 취업률은 약 10% 미만으로 한 가정의 생계를 책임질 가장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유공자 본인은 소수이다. 이러한 현실을 감안할 때 유공자 자녀에 가산점부여는 유공자 가정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이며 국가유공자에 대한 현창과 포상을 본질로 하는 헌법 제32조 6항의 입법취지에 충실한 하위법이라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일단 헌법불합치 결정이 내려진 만큼 대체입법 추진이 불가피하며 헌재의 결정과정에서 참여할 수 없었던 본 단체의 의지가 대체입법 추진에는 적극적으로 반영되도록 할 것이다.

이번 헌재의 결정으로 국가유공자에 대한 위상과 예우에 관한 사항이 사회적 이슈화가 될 것으로 보이며 이에 본회는 상이군경 및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위상확보를 위해 보다 적극적으로 활동할 것을 천명한다.

국가를 위한 희생과 공헌에 대한 예우가 대한민국의 유지 발전의 근간이며 국가유공자 권리를 침해하는 어떠한 행위에 대해서도 단호히 대처 할 것이다.

 

□ 헌 법

제32조 ① 모든 국민은 근로의 권리를 가진다. 국가는 사회적·경제적 방법으로 근로자의 고용의 증진과 적정임금의 보장에 노력하여야 하며,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최저임금제를 시행하여야 한다.

② 모든 국민은 근로의 의무를 진다. 국가는 근로의 의무의 내용과 조건을 민주주의원칙에 따라 법률로 정한다.

③ 근로조건의 기준은 인간의 존엄성을 보장하도록 법률로 정한다.

④ 여자의 근로는 특별한 보호를 받으며, 고용·임금 및 근로조건에 있어서 부당한 차별을 받지 아니한다.

⑤ 연소자의 근로는 특별한 보호를 받는다.

⑥ 국가유공자. 상이군경 및 전몰군경의 유가족은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우선적으로 근로의 기회를 부여받는다.

맨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