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상이군경회 커뮤니티
상이군경회 커뮤니티
상이군경회 소개 상이군경회 커뮤니티 상이군경회 알림방
자유게시판
회원상담 자유게시판 군경회에 바란다 보훈법령 의견수렴
자유게시판
유월의 태양
작성일 2021-06-07작성자 최정호조회수 127

유월의 태양

시인의 눈 국가유공자 최정호

단잠에 취해 있는 서울의 일요일 고요를 탱크와 대포로 중무장한 붉은 무리의 야욕의 물결은 평화의 고요를 단숨에 짓밟아 버린 번개 친 6.25 갑자기 정부와 백성은 보따리 싸기에 바빴고 한없이 밀리고 밀려 한순간에 부산까지 쫓겨났지만 자유우방의 참전과 우리의 백성과 젊은이들은 하나가 되어 목숨 받쳐 나라를 구한 것이다.

그리고 세계에서 꼴찌를 헤매며 바가지를 내밀던 가난을 부국들의 원조로 생명을 연명하기에 급급했지만 파병 군인들의 목숨의 대가와 참전의 명분으로 차관을 받아 밑거름을 삼았고 파독의 광부나 간호사들 열사의 역군이 된 건설의 땀방울의 재원으로 물 만난 물고기가 된 우리나라는 세기의 기적으로 찬란한 부국 대한민국을 이룩한 복된 나라다. 그리고 70여 년간 전쟁을 모르는 국민이 되었고 자유와 풍요를 만끽하는 우리의 자녀들인 것이다. 그러나 지금처럼 국방이 튼튼하지 못하고 국력이 흔들렸다면 틈만 나면 곁눈질하는 야수 같은 이웃나라들이 보고만 있지는 않았을 것이다.

그래서 나라가 중요하고 힘 있는 나라가 행복의 근원인 것이기에 선진국들은 독립기념일이나 국가유공자들에게 나라가 온 힘을 다하여 예우하고 받들고 기리며 전통을 이어가려고 힘을 다하는 것이다. 모병제인 미국은 군에만 들어가도 평생 삶을 보장해 준다고 한다. 그리고 우리나라도 호국선열들과 국가유공자들을 받들고 예우하며 공감대를 이루려고 노력하는 것이다. 그러나 선진국에 비한다면 흉내에 불과하다. 우리나라는 캐나다나 호주의 참전수당의 1/10에 불과하지만 그마저 일부 사람들은 자기네들은 받지도 못하는 보상금을 받는다고 사촌이 땅 사는 것쯤으로 생각하는 눈빛이다. 관계기관은 모두가 예산 타령이다 선진국에선 우선순위가 국가유공자고 한국은 우선 건설이고 복지고 교통이고 그리고 나서야 국가유공자의인 것이다. 마치 자녀들이 부모를 생각하는 것과 유사하다. 아파트도 늘리고 차도 사고 사업이 안정과 성공이 우선하는 자녀들의 현명한 수학이지만. 그래도 부모를 사랑하고 아끼는 많은 자녀들은 부모를 후 순위로 미루지 않는다. 부모는 나이도 건강도 기다려 주지 않기 때문이다.

전쟁이 끝 난지 70여 년 꽃 같은 젊음과 목숨을 바쳐 국가를 위하여 싸웠는데 국가는 이렇게 찬란하게 번영을 누리는데 80~90전 후가 되어 세상을 등졌거나 내일을 기약 못하는 초 고령 국가유공자들에게 아직은 예산이 없으니 차차 개선해 나가겠다는 보훈처나 예산 집행부서의 변이다. 싸우다 불구가 되어 보상금을 준다고 참전 수당이나 무궁훈장 수당을 줄 수 없다는 보훈처다 운동선수들은 많은 노력과 인내로 따는 메달은 본인의 영광이고 그 다음이 나라의 위상도 되지만 목숨 걸고 싸우진 않아도 100m200m나 우승하는 대로상을 받고 사회서도 본 봉 성과 금 보너스가 있 것만 목숨을 걸고 싸워 나라를 지킨 국가유공자들의 공적은 묵살 하는 나라가 보훈의 달이니 현충일에 국가유공자들과 호국영령들에게 오늘의 영광을 돌린다는 말이 나온단 말인가 유월의 태양인 국가유공자들은 뜨거운 눈물이 흐른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맨위로가기